2018.12.10 월 10:53
> 뉴스 > 뉴스 > 제약
     
바이오산업 생산 10조원 돌파
'17년 바이오의약 생산 3조8500억원 9.5% 증가
2018년 12월 06일 21:12:14 이은영 기자 eunyo@emedico.co.kr

2017년 국내 바이오산업 생산규모가 사상 최초로 10조원대를 돌파한 가운데 바이오의약 분야 성장세가 지속된 것으로 나타났다.

산업통상자원부가 6일 발표한 '2017년 기준 국내 바이오산업 실태조사'에 따르면 바이오산업 생산규모는 '17년 10조 1,264억원으로 '16년 대비 9.3% 늘어나 처음으로 10조원을 돌파하는 등 최근 5년간 연평균 7.8%의 높은 성장세를 나타냈다.

바이오의약산업 생산규모는 전년대비 9.5% 증가한 3조 8,501억원으로 총생산의 38%를 차지해 3년 연속 바이오산업 분야 중 생산규모 1위를 유지했다.

특히 치료용 항체 및 사이토카인제제(1조2,422억원, 31.9%), 혈액제제 (4,500억원, 21.6%) 및 백신(5,827억원, 4.2%) 등의 성장세가 두드러졌다.

   
 

바이오의약산업 수출은 2조 613억원으로 전체 수출의 40%를 차지했으며, 바이오식품산업(1조8,802억원, 36.5%), 바이오서비스산업(5,528억원, 10.7%)이 뒤를 이었다.

치료용 항체 및 사이토카인제제는 국내 바이오시밀러의 미국 및 유럽 수출 증가로 전년대비 32.6% 증가한 1조 2,037억원 규모로 나타났다.
우리나라의 바이오의약품 생산역량 강화 및 생산 신뢰도 상승으로 바이오 위탁생산·대행 서비스의 수출이 전년대비 64.3% 증가한 4,665억원 규모를 보였다.

   
 

바이오의약산업의 수입은 1조 4,167억원으로 전체 수입의 86.1%를 차지했다. 바이오의약산업의 수입은 바이오의약품 적응증 확대 및 건강보험 급여적용 품목 추가 등에 따라 국내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수입 품목 1위인 치료용 항체 및 사이토카인제제는 전년대비 34.5% 증가한 5,473억원 규모로 나타났다. 

수입 품목 2위인 백신은 독감 백신, 대상포진 백신 등의 국내 수요 증가로 전년대비 3.4% 증가한 3,640억원 규모로 나타났으며 수입 상위 2개 품목이 전체 수입의 55.4%를 차지한 것으로 분석됐다. 수입 품목 3위인 호르몬제는 성장호르몬, 여성호르몬, 인슐린 등 다양한 호르몬제의 국내 수요증가로 전년대비 28.4%증가한 1,956억원 규모로 나타났다.

   
 
이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디코파마뉴스(http://www.emedic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관리자에게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358길 34, (양재동, 4층 위너스빌딩) | Tel : 02)576-6544 | Fax : 02)572-6107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상진
발행일:1992.7.21 | 등록일:1991.2.11 | 발행인겸 편집인 : 이상진 | 등록번호: 서울다 06533
E_mail: medicopharma@emedico.co.kr
Copyright 메디코파마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medic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