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8.23 금 22:13
> 뉴스 > 뉴스 > 의약정책
     
베트남 의약품 수출 청신호
공공의료시설 공급입찰 2그룹 유지..1그룹 진입 경로 확보
2019년 07월 18일 18:02:42 이은영 기자 eunyo@emedico.co.kr

식약처는 베트남 보건부가 공공입찰에서 우리나라 의약품을 2그룹으로 유지한다는 내용을 담은 ‘베트남 공공의료시설의 의약품 공급 입찰’ 규정을 확정‧공표했다고 밝혔다.

베트남 정부는 지난해 2월 의약품 공공입찰 규정의 개정을 추진하면서 우리나라 의약품이 2그룹에서 5그룹으로 하락될 것으로 우려됐다.

만약 5그룹으로 하락할 경우 ‘18년 기준 對베트남 의약품 수출액 1억 7,110만 달러(1,884억 원) 중 약 74%인 1억 2,661만 달러(1,394억 원)정도의 손실이 우려되는 상황이었다.

이번 발표내용에 따르면 우리나라와 같이 의약품실사상호협력기구(PIC/S)와 국제의약품규제조화위원회(ICH)에 모두 가입한 국가의 경우 2그룹으로 유지된다.

또한, 이번 개정을 통해 1그룹에 포함될 수 없었던 국내 제약사가 유럽이나 미국으로부터 GMP 인증을 받은 경우 1그룹에도 포함될 수 있게 됐다.

식약처는 입찰등급 유지를 위해 지난해 3월 대통령 베트남 순방과 5월 식약처장의 베트남 방문 시 고위급 회담에서 국내 기업에 대한 2그룹 유지를 요청하는 등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바이오의약품협회는 베트남은 매년 K-바이오의약품 수출액이 급성장하고 있는 신흥시장으로 이번 입찰등급 유지 및 1그룹 진입 가능 경로를 확보한 것은 향후 베트남 진출을 가속화하는 데 기폭제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對 베트남 의약품 수출입 동향  (단위 : US 1,000달러)

 

2013

2014

2015

2016

2017

2018

수입액

(전체규모 대비 %)

6,045

(0.13%)

6,194

(0.12%)

3,421

(0.07%)

4,110

(0.07%)

3,051

(0.05%)

3,920

(0.06%)

수출액

(전체규모 대비 %)

142,326

(6.72%)

139,131

(5.79%)

138,655

(4.72%)

182,452

(5.85%)

177,259

(5.05%)

171,096

(3.66%)

이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디코파마뉴스(http://www.emedic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관리자에게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358길 34, (양재동, 4층 위너스빌딩) | Tel : 02)576-6544 | Fax : 02)572-6107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상진
발행일:1992.7.21 | 등록일:1991.2.11 | 발행인겸 편집인 : 이상진 | 등록번호: 서울다 06533
E_mail: medicopharma@emedico.co.kr
Copyright 메디코파마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medic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