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2.24 월 11:17
> 뉴스 > 뉴스 > 의약정책
     
보건용 마스크 411만개 사재기 적발
식약처, 매점매석 신고로 현장조사..하루 생산량의 41% 분량
2020년 02월 13일 17:29:57 이은영 기자 eunyo@emedico.co.kr

코로나19(COVID-19)로 인한 보건용 마스크 품귀현상이 빚어지고 있는 가운데 매점매석 신고로 마스크 411만개를 사재기한 업체가 적발됐다.

식약처는 '매점매석 신고센터'로 접수된 신고에 따라 위해사범중앙조사단의 현장조사를 통해 마스크를 사재기한 A업체(경기도 광주시 소재)를 적발했다고 밝혔다.

조사결과, A업체는 올해 1월 1일부터 2월 10일까지 마스크를 집중적으로 사들여, 하루 최대 생산량인 1천만개(2020.2.12. 기준)의 41%에 해당하는 411만개, 73억원 상당을 보관하고 있었다.

식약처는 추가 조사 후 고발 등의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보건용 마스크·손소독제 불법유통 행위에 대해 엄정하게 대처해 나갈 방침이며, 매점매석, 신고누락, 거래량 조작 등에 대해 적극적으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디코파마뉴스(http://www.emedic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관리자에게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358길 34, (양재동, 4층 위너스빌딩) | Tel : 02)576-6544 | Fax : 02)572-6107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상진
발행일:1992.7.21 | 등록일:1991.2.11 | 발행인겸 편집인 : 이상진 | 등록번호: 서울다 06533
E_mail: medicopharma@emedico.co.kr
Copyright 메디코파마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medic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