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3.31 화 22:33
> 뉴스 > 뉴스 > 의료·병원
     
2018년 신체 손상 환자 1445만명
건보공단, 2014~2018년간 손상 환자 분석…응급 손상 환자 145만명
2020년 03월 26일 12:00:08 박애자 기자 freedomaj@emedico.co.kr

2018년간 신체 손상 환자는 1,445만 명, 응급 손상 환자는 145만 명인 것으로 확인됐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건강보험 진료데이터를 활용해 2014~2018년간 손상 환자를 분석한 결과, 손상 진료인원은 2018년간 1,445만 명으로 5년 전(2014) 대비 1.2% 증가, 진료비는 4조 4,783억 원으로 동 기간 29% 증가했다고 밝혔다.

응급손상 진료인원은 전체 손상진료인원의 약 10%(145만 명)이며, 5년전 대비 1.8% 감소했다.

손상부위별로는 사지손상이 856만 명으로 가장 많았고, 두경부손상 386만 명, 척추손상 386만 명, 몸통손상 363만 명의 순이었다. 5년 전 대비 두경부손상은 3.5% 감소, 척추손상, 몸통손상, 사지손상은 1~2% 증가했다.

10만명당(2018년간) 손상환자는 2만 8,299명으로 5년 전(2만 8,372명) 대비 유의한 차이는 없었다.

남성은 2만 8,950명, 여성은 2만 7,643명으로 남성이 1,307명 더 많았고, 5년 전 대비 여성은 1.3% 증가했고, 남성은 1.7%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는 10대가 3만 3,253명으로 가장 많았고, 30대가 2만 5,005명으로 가장 적었다. 5년 전 대비 80세 이상, 20대, 30대는 1~4% 증가했고, 10세 미만과 40대, 50대는 감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지역별로는 전남이 3만 2,509명으로 가장 많았고, 서울이 2만 6,141명으로 가장 적었다. 5년 전 대비 서울, 대구, 세종은 1~2% 증가했고, 제주, 울산, 충남, 전남은 3~4% 감소했다.

10만명당(2018년간) 응급손상환자는 2,840명으로 전체 손상환자의 11.2%를 차지했으며, 5년 전(2,936명) 대비 3.3%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남성은 3,265명, 여성은 2,411명으로 남성이 35.4% 더 많았고, 5년 전 대비 여성은 1.6% 증가했으며, 남성은 6.5% 감소했다.

연령대는 10세 미만이 5,845명, 80세 이상 5,170명 순이었고, 40대가 2,135명으로 가장 적었다.

5년 전 대비 80세 이상은 16.4%, 70대 8.8%, 60대 6.8%로 노령층의 증가가 두드러졌고, 나머지 연령층은 감소했는데, 특히 10세 미만의 감소폭이 12.1%로 가장 컸다.

지역별로는 제주가 4,835명으로 가장 많았고, 대구가 1,715명으로 가장 적었다. 5년 전 대비 전북 23.8%, 대구 11.1%, 경남 8.0% 순으로 증가했고, 부산 12.8%, 세종 10.7%, 제주 9.5%, 서울 9.0% 감소했다.

10만명당(2018년간) 손상부위별 환자는 사지손상 1만 6,768명, 두경부손상 7,567명, 척추손상 7,556명, 몸통손상 7,113명이었다. 5년 전 대비 두경부손상은 4.9% 감소했으나 나머지 부위는 유의한 차이가 없었다.

두경부손상과 사지손상은 남성환자가 많았으며, 척추손상과 몸통손상은 여성환자가 많았다.

각 연령대별 공히 가장 많이 발생하는 손상부위는 사지손상이며, 손상부위별로는 두경부손상은 10세 미만, 척추손상과 몸통손상은 80세 이상, 사지손상은 10대에서 가장 많이 발생했다.

박애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디코파마뉴스(http://www.emedic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관리자에게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358길 34, (양재동, 4층 위너스빌딩) | Tel : 02)576-6544 | Fax : 02)572-6107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상진
발행일:1992.7.21 | 등록일:1991.2.11 | 발행인겸 편집인 : 이상진 | 등록번호: 서울다 06533
E_mail: medicopharma@emedico.co.kr
Copyright 메디코파마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medic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