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5.20 월 15:04
> 뉴스 > 뉴스 > 의약정책
     
Medical Korea 2019 개막
국내외 전문가 60여명 참여 새로운 의료시장 협력 모색
2019년 03월 13일 22:22:30 김세진 기자 vivasj@emedico.co.kr

복지부가 주최하고 보건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글로벌 헬스케어 및 의료관광 학술대회 Medical Korea 2019가 14일부터 16일까지 서울 그랜드 인터콘티넨탈 파르나스 호텔에서 개최된다.

이번 학술대회는 4차 산업혁명이라는 시대적 흐름 속에서 새로운 의료시장에 대한 협력과 대응 전략, 신기술기반 의료서비스를 논의하며 국내외 60여 명(해외 17개국 37명)의 전문가들이 참여한다.

 건강관리분야 6개 분과(세션)에서는 의료서비스 질 관리, 의학교육, 온라인 홍보·판매 등의 변화와 미래에 대비하는 전략에 대해 심도 깊은 토론을 진행한다.

 치과, 갑상선내분비외과, 정형외과, 한의학 등 전문의학 분야 4개 분과는 전문의학회가 참여해 몽골, 유라시아 등 국가와 학술 교류, 협력, 발전방향 등을 논의한다.

학술대회에 앞서 기조연설을 하는 헝가리 라즐로 프즈코 교수는 유럽 최고 의료․웰니스 전문가로 글로벌 헬스케어 시장이 새로운 변화(패러다임)에 대응하여 나아가야 할 바람직한 발전방향을 제시할 예정이다.

이 행사는 11개국 해외 구매자가 참가하는 비즈니스 미팅과 국내 관계자 대상 외국인 환자유치․의료 해외진출 관련 정책·제도 설명회, Medical Korea 홍보관 운영이 병행된다.

 또한 해외 정부기관․구매자대상 병원 체험행사(팸투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함께 진행된다.

복지부는 이번 행사를 계기로 방한하는 11개국 보건의료 대표단과 정부간 면담을 통해 보건의료 분야의 다양한 교류․협력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할 예정이다.

특히 박능후 복지부 장관은 베트남 위엔 티 킴 티엔 보건부 장관과 한-베트남 보건의료분야 협력 양해각서를 개정․체결해 베트남과의 협력을 한층 더 강화한다. 

몽골 보건부 장관과는 의료인력 연수, 환자 사후관리센터 운영 등 양국 관심사에 대해 논의한다.

 이와 함께 카타르 군의무사령관과는 올해 1월 처음 시작된 한-카타르 헬스케어 심포지엄 매 2년 정례화 등 다양한 협력방안을 다룰 예정이다.

 투르크메니스탄 보건부 차관과 보건의료 전문가 교류, 우즈베키스탄 보건개혁위원장(차관급)과도 부총리 보건자문관(보건부 차관) 파견 이후 협력방안 등을 중점 논의한다.

이번 메디컬 코리아 2019 개막식에는 의료해외진출 및 외국인 환자 유치 분야의 유공자 포상도 수여된다.

 자생한방병원이 대통령표창을 수상하며 서울 아산병원, 예송이비인후과, 대구광역시, 심사평가원은 국무총리 표창, 경북대학병원 등 13개 기관․개인은 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한다.

한편 이번 메디컬 코리아 2019는 코엑스 전시관에서 열리는 제35회 KIMES 2019와 동시에 개최된다.

김세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메디코파마뉴스(http://www.emedic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관리자에게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358길 34, (양재동, 4층 위너스빌딩) | Tel : 02)576-6544 | Fax : 02)572-6107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이상진
발행일:1992.7.21 | 등록일:1991.2.11 | 발행인겸 편집인 : 이상진 | 등록번호: 서울다 06533
E_mail: medicopharma@emedico.co.kr
Copyright 메디코파마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medico.co.kr